휴넷 멤버스

캠퍼스 휴넷 앱 설치안내

무료 문자메세지로 설치
QR코드 설치
네이버, 다음 어플로
QR코드를 비춰보세요.

인기 멘토

박원영 멘토님
직업:경영건설턴트

대기업[전자/금속/소재/정밀]에서 25년, 중소기업[스피카/문구/주방기구/운송/전기/사출]에서12년 근무후 중소기..

양용훈 멘토님
직업:대표, 컨설턴트

안녕하세요? 행복한성공컨설팅과 창의적서비스연구소 대표인 양용훈입니다. 2016년 자기계발분야 베스트..

박세경 멘토님
직업:생애설계 컨설턴트

SK Hynix 연구소에서 메모리반도체 전 제품의 PATTERN GENERATION 및 FRAME DESIGN업무를 수행하며 19년 동..

조영탁 멘토님
직업:회사 경영

휴넷 대표이사 조영탁 입니다. 앞으로 여러분과 많은 소통 이뤄지길 희망합니다.

김가람 멘토님
직업:회사원

저는 대구 경북대학교에서 천연섬유학을 전공했으면 특히 누에/실크와 관련해서 UN산하 FAO 사업일환으로 불가리..

  • 중간관리자와의 폭력적인 언행에 대하여 조언을 구하고 싶습니다.
  • 작성자 (wide***) 조회 140 등록일 2015-08-03
  • 질문안녕하세요 선배님 동문님

    다름이아니라 회사내에서 대단히 고질적인 문제가 있어 이렇게 어려운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어디를가던지 군대의 상병계급에 해당하는 군기잡는 계급이 있잖습니까?
    저도 군대갔다왔지만 아무래도 본전심리가진 선임은 정말 대하기가 껄끄럽습니다.

    오늘 무슨 일이 있었나면요,
    어떤 이유에서인지 회사에서 일일업무일지를 저 개인에게 작성하라고 해서 작성하고 있습니다. 일일업무일지를 작성해서 퇴근무렵 팀장님께 보고를 드리고 있는데, 오늘은 소속팀장님이 휴가라 다른 팀장님이 업무대리로 보고를 받았습니다. 그런데 보고한 자리에서 몇가지 지적사항이 나와서 고치라는 지시를 받고 알겠습니다 고치겠습니다 하고 업무보고를 끝마치고 제 자리로 돌아와서 밀린 다른 업무를 하고 있는데,
    갑자기 오늘 보고를 받은 그 다른 팀장님이 제자리로 오시더니, 아까 지적했던 내용을 똑같이 다시 말하면서 아주 사람을 때릴듯이 윽박지르는 것이었습니다. 그냥 개인적인 순간느낌이 이건 뭐 직장 내 팀장으로써 하는 어투가아니라 동네깡패가 와서 말하는 그런 느낌을 받았습니다. 순간적으로 무슨 생각이 들었나면 아직 결혼은 안했지만 만약 결혼해서 집에 부인과 자녀가 있으면 나 없는사이 찾아와서 협박이라도 하지않을까 그런 느낌을 받았습니다.

    진짜 순간적으로 때리고싶은 마음이 들게하더라고요. 계속 대답해 라고 하길래 최대한 저의 감정을 숨기고 알겠습니다라고 약간 강조를해서 말씀을 드리니 그냥 돌아가시더라구요.

    정말 앞으로 어떻게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윗선에는 살랑살랑 아부는 잘하는 것 같던데, 이걸 사장님이 아셔야되는데 하는 마음 뿐입니다.
  • 답변 멘토님의 답변입니다.
  • 참 속상하셨겠어요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무례하게 대하는 사람이 좋은 평가를 받을리 없겠지요
    그 팀장은 상식을 벗어난 사람 같으네요
    누군가에게 그에 상응한 평가를 받고 있을 겁니다

    이런 경우 상담자께서 할 수 있는 일은
    1. 자기 수련과 역량 키우기
    2. 정당한 상사평가 기회 활용 등이겠지요

    상사와의 트러블은 피하는 게 상책입니다
    팀장이 오셨을 때 간접적으로 상의해 볼 수도 있겠군요
댓글쓰기
  • 임*규(sri-****)  2015-10-15  
    우선, 그 사람이 누구에게나 그렇게 말하는 스타일이라면 이 문제는 이미 사장도 알고 있을 겁니다. 무례함이 단점이지만, 다른 장점으로 그 사람을 쓰고 있는 것일테니 큰 개선이 기대되기는 어렵습니다. 그게 아니라 작성자님께만 그런 행동을 보인다면 1) 직속 팀장과 의논하는 것이 가장 빠르고 현실적인 답으로 보입니다. 한번에 문제를 해결할 수는 없습니다. 문제제기는 강하게 한번에 끊는 것이 아니라 소프트하게 자주 이야기하는 편이 나아보입니다. 2) 직장 내 중간관리자의 폭력적 행위는 실제 입증도 어렵고, 대부분 중간관리자 편으로 기우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사장에게 알리더라도 의도와 달리 말씀하신 분께 피해가 가는 경우가 훨씬 많다고 생각해야 합니다. 3) 그리고 상황에 따라 문제 팀장에게 직접 문제제기를 할 수도 있지만, 이 경우 그사람과 강하게 틀어질 가능성도 염두에 두셔야 합니다. 관계가 망가져도 회사 내 포지션/평판에 문제가 없을 거란 확신이 어느정도 있을 때 진행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4) 그리고, 이건 좀 상투적이긴 한데 상대가 폭력적으로 업무 지적을 하더라도 실제 속 마음까지도 그런지는 살펴봐야 합니다. 표현되는 것과 속마음이 늘 일치하는 것은 아니잖아요. 이런 문제는 정답이 없어서 뭐라 이야기 하기 어렵지만, 저라면 작성자님과 친한 팀장급 (직속이든 아니든)에게 의논하고 그 문제 팀장에게 간접적으로 이야기 전달토록 부탁하는 편을 선택하겠습니다. 리스크도 적지만 가장 효과가 높다고 생각되네요.
  • 안*선(posc****)  2015-08-28  
    정중하게 이메일로 받았던 위협과 기분을 보내 놓으세요 재발 발생시 인사그룹과 상담하세요
top